'후너스엔터行' 이시원, 영화 '부기나이트'로 본격 행보

기사입력 2020.10.16 10:08 AM
'후너스엔터行' 이시원, 영화 '부기나이트'로 본격 행보

[TV리포트=이윤희 기자] 배우 이시원이 후너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활발한 연기 활동을 예고했다.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16일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청순과 지성, 도회지인 이미지를 모두 갖춘 배우 이시원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고 밝히며 “이시원 배우가 가지고 있는 무궁무진한 매력과 기량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발휘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시원은 후너스엔터와의 새로운 전속계약 소식과 함께 영화 ‘부기나이트’의 여주인공으로 차기작 소식도 동시에 전해 관심을 높인다. 

‘부기나이트’는 북한의 갑작스러운 핵폭발 예고로 종말을 앞둔 가운데 평범한 회사원 유빈(최귀화 분)이 후회 없는 하루를 보내기 위한 계획을 짜던 중 5명의 여성을 만나고, 예기치 못한 극한 상황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그린 판타지 작품. 이시원은 극중 종말을 앞두고 죽음에 대한 낭만을 이야기하는 연주 역을 맡아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

이시원은 2012년 드라마 ‘대왕의 꿈’을 통해 데뷔, ‘미생’ ‘슈츠’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동백꽃 필 무렵’ ‘본대로 말하라’ 영화 ‘들개’ ‘오케이! 마담’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스펙트럼과 캐릭터 소화력을 인정받은 배우다. 

특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유진우(현빈 분)의 전 와이프이자 차형석(박훈 분)의 와이프 이수진으로 분해 인물이 지니고 있는 복잡한 감정과 내면을 섬세한 연기로 그려내며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동백꽃 필 무렵’에서 파양된 동백(공효진 분)를 대신해 입양된 국제변호사 미연 역으로 인상 깊은 열연을 선보인 이시원은 특별출연임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남기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최근에는 영화 ‘오케이! 마담’에서 철없는 신혼 부부로 분해 톡톡 튀는 유쾌함까지 선보이며 다채로운 연기 변신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서울대와 동 대학원 출신의 재원이기도 한 이시원은 현재 KBS1 ‘역사저널’에 패널로도 출연, 안정적인 진행실력과 함께 지적인 면모까지 자랑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팔색조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후너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