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윤여정, 21관왕…'신기록은 ing' [필름 리포트]

기사입력 2021.02.09 2:33 PM
'미나리' 윤여정, 21관왕…'신기록은 ing' [필름 리포트]

[TV리포트=김명신 기자] 영화 ‘미나리’의 배우 윤여정이 트로피를 추가하며 또 다른 낭보를 전했다. 21관왕을 달성, 신기록 경신은 여전히 진행 중이다. 

8일(현지시각) 미국 워싱턴디시(DC)비평가협회 시상식에서 영화 ‘미나리’는 여우주연상(윤여정)과 아역배우상(앨런 김) 부문을 수상했다. 

‘미나리’의 파격적인 수상 행보는 전 세계 영화인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추가 수상으로 ‘미나리’는 세계 영화상 61관왕에 올랐다. 특히 윤여정은 미국 연기상 21관왕이라는 기록을 달성 중이다. 

또한 ‘미나리’는 미국방송영화비평가협회(BFCA)가 선정하는 ‘크리틱스 초이스’ 영화상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등 모두 10개 부문 후보에 선정됐다. 윤여정은 여우조연상 후보에, 스티븐 연은 남우주연상 후보에 각각 이름을 올렸다. 

‘미나리’는 1980년대를 배경으로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며 미국 남부 아칸소로 이주한 한국인 가족의 이야기로 극 중 윤여정은 미국에서 희망을 키워가는 할머니 순자 역을 맡았다. 내달 3일 국내 개봉한다. 

김명신 기자 sini@tvreport.co.kr / 사진=판 시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