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라' 우즈(조승연), 'ONLY LOVERS LEFT' 7개월만 컴백 "후련함 크다"

기사입력 2021.10.05 8:59 PM
'꿈꾸라' 우즈(조승연), 'ONLY LOVERS LEFT' 7개월만 컴백 "후련함 크다"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우즈가 '불 뽀뽀'를 선보였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에는 가수 우즈(WOODZ, 조승연)가 출연했다.

이날 우즈는 세 번째 미니 앨범 '온리 러버스 레프트(ONLY LOVERS LEFT)'로 컴백했다. 지난 3월 발표한 '세트(SET)' 이후 7개월 만이다.

이번 앨범에는 'Multiply (멀티플라이)', 'Thinkin bout you (띵킹 바웃 유)', 'Sour Candy (사워 캔디)', 'Kiss of fire (키스 오브 파이어)', 'Chaser (체이서)', 'WAITING (웨이팅)'까지 총 6개의 곡이 담겨있으며, 사랑의 단계를 표현한 곡을 구성해 다채로운 전개를 펼친다. 사랑을 키워가고 확인하고 행복과 함께 점점 관계는 뜨거워지지만, 어느 순간 변심과 배신감을 느끼고 결국 이별로 향해가는 한 편의 러브스토리를 선보인다.

'꿈꾸라' 출연 전 컴백 쇼케이스를 펼친 우즈는 "이번 앨범은 다른 때보다 오랜 텀을 두고 냈는데 고민이 많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공개 후) 시원했고 후련함이 컸다"고 소감을 전했다.

'올라운더 대표 아티스트'답게 우즈는 이번 앨범 전곡을 모두 자작곡으로 채워 넣었다. "열심히 달려왔다"는 그는 4,6번 곡이 더블 타이틀인 것에 대해 "마지막곡을 생각하고 한 건 아니다. 타이틀곡 '체이서'가 가장 마지막에 나왔다. 처음부터 타이틀이라고 생각했고, 배치가 마지막에 들어가는 게 맞겠다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더블 타이틀곡인 '키스 오브 파이어'에 대해 "마찬가지로 만들고 난 후 처음부터 더블 타이틀곡으로 정했다. 이번에는 한국어와 영어 곡을 하나씩 더블 타이틀로 하자고 생각했었다"고 밝혔다. '키스 오브 파이어'를 '불 뽀뽀'라고 표현한 그는 "불타는 사랑을 한다는 거"라고 설명하다가 직접 농염 뽀짝한 불 뽀뽀를 선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보이는 라디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