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박X곽동연, 유쾌한 절친 케미 "멋있는 사진 한 장도 없어"

기사입력 2022.01.06 9:51 PM
윤박X곽동연, 유쾌한 절친 케미 "멋있는 사진 한 장도 없어"

[TV리포트=김은정 기자] 배우 윤박과 곽동연이 사진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윤박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래요 맞아요. 제 사진첩엔 멋있는 사진이 단 한장도 없어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윤박과 곽동연의 코믹한 모습이 담겨있다. 윤박은 자신의 무릎 위에 앉아있는 절친 곽동연을 전혀 개의치 않는 무표정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똑같은 손동작으로 찰떡 케미를 발산했다. 그 모습에 박하선은 "그렇게 얼굴 막 쓸 거면 나 줘"라고 댓글을 남겼고, 홍석천은 "둘이 아주 난리를 쳐요ㅋㅋ"라며 폭소했다. 

이에 대해 곽동연은 "사진첩에 담겼어야 할 멋 까지도 우리 눈에 담겼기 때문입니다"라는 청산유수 댓글로 방어했지만, 정작 윤박은 "아?"라고 어리둥절함을 표현해 또 한번 미소짓게 했다.

한편 윤박은 JTBC 새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에 한기준 역으로 출연하며, 곽동연은 SBS 월화드라마 '그 해 우리는'에 특별출연으로 존재감을 발산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윤박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