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X이영자 "'전참시' 멤버? 안 맞는 조합…모래알 같았다"

기사입력 2022.05.22 12:05 AM
전현무X이영자 "'전참시' 멤버? 안 맞는 조합…모래알 같았다"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전현무와 이영자가 불안했던 '전참시' 조합에 대해 이야기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전현무와 이영자가첫 만남을 떠올렸다.

이날 전현무와 이영자는 출산 준비와 함께 새 집으로 이사한 홍현희-제이쓴 부부 집으로 향했다.

두 사람은 과거 반고정 형식으로 출연하던 홍현희를 떠올렸고 "그때는 제대로 등을 붙이고 앉지도 못했다"고 말했다. 이에 홍현희는 "영원한 건 없으니까요"라며 당시 느낀 불안감을 털어놨다.

전현무는 "처음에 우리 조합이 모래알이었다"면서 한번도 합을 맞춰본 적 없던 양세형과 유병재, 그리고 대선배 이영자와의 조합이 쉽지 않았음을 드러냈다. 이영자 또한 "안 맞는 조합이었다"고 회상했다.

그 중심에서 모두를 어우러지게 한 건 바로 송은이. 함께 방송한 경험으로 송은이에게 의지했다는 전현무의 말에 이영자는 "송은이는 만능 양념장 같은 존재"라고 극찬했다.

이어 이영자는 "부친상 때 송은이에게만 연락했는데, 내 연락처에 있는 분들보다 더 많은 분들이 왔다. 은이 한명만 있으면 된다"며 애틋하 마음을 드러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