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아·정아·윤조·천이슬, 4인4색 보디 뮤즈 [화보]

기사입력 2016.07.22 9:37 AM
승아·정아·윤조·천이슬, 4인4색 보디 뮤즈 [화보]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레인보우 승아, 애프터스쿨 전 멤버 정아, 헬로비너스 전 멤버 윤조, 배우 천이슬이 뷰티 스타일 매거진 '슈어' 8월호를 통해 ‘보디 뮤즈’라는 주제로 진행된 보디 화보를 공개했다.

가장 먼저 현역 아이돌인 레인보우의 승아가 볼륨감 있는 하체로 ‘반전 몸매’를 드러냈다. 그 몸매의 비결을 묻는 기자의 물음에 그녀는 “주 3회, 힙과 허벅지, 종아리 라인을 중심 으로 꾸준히 필라테스를 해온 결과”라고 답했다.

요가나 발레같이 정적인 운동보다 강도 높은 운동을 즐긴다는 정아의 몸매 관리 비결은 바로 헬스. “꾸준히 헬스를 해온 덕에 근육이 완전히 자리를 잡힌 상태”라고 답한 그녀는 바쁜 스케줄로 헬스장을 가지 못할 경우 자기 전에라도 플랭크나 윗몸일으키기를 한다고 덧붙여 말했다.

한편 연기자로 복귀 준비가 한창인 헬로비너스 윤조의 몸매 관리 비결은 바로 필라테스. 실제 그룹 활동 중 다쳤던 다리 재활을 위해 처음 필라테스를 시작했는데, 코어 강화와 근육이 건강해지는 데 도움이 되어 지금도 꾸준히 하고 있다며 적극 추천했다.

오랜만에 카메라 앞에 선 천이슬은 평소에도 승마, 스킨 스쿠버 등 강도 높은 운동을 즐기는 편으로 “나에게 있어 운동은 일상에 가까운 것”이라고 말했다.

승아, 정아, 윤조, 천이슬 4인 4색의 ‘보디 뮤즈’의 탄력 있는 보디 실루엣이 돋보이는 화보와 운동 노하우가 담긴 인터뷰 내용은 '슈어' 8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