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고인' 2차 티저…지성, 누명씌운 엄기준에 복수 '강렬'

기사입력 2017.01.10 9:28 AM
'피고인' 2차 티저…지성, 누명씌운 엄기준에 복수 '강렬'

[TV리포트=손효정 기자]  SBS 새 월화드라마 '피고인'(최수진, 최창환 극본, 조영광 연출)이 한층 더 강렬해진 두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 2주 앞으로 다가온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지난 9일(월) ‘피고인’ 제작진은 ‘절망의 끝에서 복수는 시작된다’는 의미심장한 제목의 2차 티저 영상을 공개, ‘피고인’을 기다리고 있는 대중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영상은 지성과 엄기준의 양보 없는 연기 대결이 예고됐던 1차 티저에서 한 단계 진화, 대한민국 최고의 검사인 박정우(지성)가 절대악 차민호(엄기준)와 악연을 맺고, 그로 인해 살인자 누명을 쓰게 되었음을 짐작게 하는 스토리가 담겼다.

특히, 모든 비극의 단초가 ‘차민호의 죽음’이라는 점이 흥미롭게 다가온다. 박정우는 그가 애타게 쫓던 차민호의 거짓된 죽음을 시작으로 거대한 음모에 휩쓸리고, 딸과 아내를 살해한 살인자 신세로 전락하며 돌이킬 수 없는 비극의 서막을 연다.

영상의 마지막, 비좁은 독방에 잔뜩 웅크린 채 “여기서 나가야 돼.”라며 다짐하는 지성의 결연함 또한 인상적이다. 이는 진실을 찾고자 험난한 투쟁에 나설 ‘박정우’ 캐릭터의 간절함을 함축적으로 드러내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압도하는 모습이다.

더불어 이번 티저에는 “네가 날 돌게 만든 거야.”라는 섬뜩한 말 한 마디로 지성을 자극하는 엄기준(차민호/차선호 역), ‘만약 다른 진실이 있다면… 사형은 면해야 할 것 아니냐.’며 이기지 못할 전쟁에 뛰어든 의지 백배 변호사 권유리(서은혜 역), 절친한 친구의 범행을 인정하지 못하는 동료 검사 오창석(강준혁 역)까지, 중심인물들의 캐릭터가 확실하게 그려지며 탄탄하고 쫄깃한 극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낭만 닥터 김사부’의 후속으로 방영될 SBS 새 월화드라마 '피고인'은 딸과 아내를 죽인 살인자 누명을 쓴 검사 ‘박정우’가 잃어버린 4개월의 시간을 기억해내기 위해 써 내려가는 처절한 투쟁 일지이자, 세상 모두를 속인 충격적인 악인 ‘차민호’를 상대로 벌이는 강렬한 복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3일(월)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