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영 ‘렛츠댄스’ 오늘(18일) 정오 공개…디스코 열풍 기대

기사입력 2012-10-18 09:13:08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가수 서인영이 신곡 ‘렛츠댄스’를 18일 정오 각 음악사이트에 발표한다.



지난 8월, 1인 기획사 설립한 서인영은 첫 번째 디지털 싱글앨범 ‘애니모어(ANYMORE)’에 이어 ‘렛츠댄스(LET'S DANCE)’로 가을 디스코 열풍을 몰고 오겠다는 계획이다.



‘렛츠댄스’는 1970년대 후반의 디스코 음악과 1980년대 초반 일렉트로닉 음악, 뉴웨이브 음악을 결합한 댄스곡이다.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독창적인 면을 가미했다.



특히 Fonda Rae를 연상케 하는 서인영의 강하고 당찬 보이스가 압권이다. 쥬얼리 출신으로 홀로서기에 성공한 서인영이 한 단계 더 성숙해진 매력을 전할 예정이다.



‘렛츠댄스’ 뮤직비디오도 눈 여겨 볼만한다. 디스코 안무와 크로마키 기법을 사용, 화려하고 감각적인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한편 서인영은 18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무대를 갖는다.



사진 = iy컴퍼니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